우수 수강후기

대상영어두 언어로 즐기면서 접할수 있다.

이해영 Core 4 초2 1년6개월
첨부파일 2
첨부파일 다운로드
이해영
제가 제일 처음 지인을 통해 리틀팍스를 알게 되었습니다.
저희 딸아이가 초등 1학년이 되면서 보내기 시작하였습니다.
동화로 듣기, 말하기 위주라 해서 아직 어리다 보니 즐겁게 배우라고 보낸 곳입니다.
딸아이는 즐겁게 동화를 엄청 보더라구요~~ 즐기면서 아주 단계별로 하루하루 집에와서두 꼭 한동화라도 보고 잠들더라구요.
1년 정도 지나니 읽는 건 읽는데 왜 단어가 안되지 혼자 불안감이 들었습니다.
하지만 리틀팍스는 다른 영어 학원과 달리 말하고 듣고 쓰는 과정이라는 원장님과의 말씀을 듣고 리틀팍스와의 인연과 그동안의 시간들 그리고 영어도 한국어와 같다는 저의 생각과 의지대로 밀고 나가기로 했습니다.
혼자 괜히 시간낭비하고 영어는 예전처럼 단어를 외워야지 되지 않을까 하는 잠깐의 생각두 있었습니다.
c4 단계인 저의 딸아이를 요즈음 보면 읽는 건 아주 유창하게 읽더라구요 그러면서 뜻도 자기는 다 알고 보는 거라고 하더라구요,~
많이 일고, 많이 듣다 보면 자연스럽게 문법을 하지 않아도 흡수를 하는 것 같습니다.
주변의 영어 학원처럼 단어 많이 외워 단어 시험을 치고 문법하고 다 좋긴 한데. . . .
일단 영어라는 언어를 배우면 간단한 대화 정도는 해야 언어를 배웠다 하지 않을까 싶습니다.
우리가 한국어를 유창하게 하듯이 말입니다.
딸아이가 흥미를 가지고 노력하도록 엄마인 저도 옆에서 응원하고 노력하겠습니다.
앞으로 리틀팍스가 더 좋은 교육방식으로 아이들이 즐겁게 배울 수 있도록 많은 관심과 노력 부탁드려요/-.